아프리카 매거진

[헬스인뉴스] “피부에 자꾸 뭐가 나요”... 반려견의 몸에 생긴 혹의 정체? [김한민 과장 칼럼]

작성자
africaamc
작성일
2024-03-11 10:00
조회
10

2Q==

반려견의 피부에 대한 진료를 보다보면, 보호자들의 입에서 흔히 들을 수 있는 말이 있다. '우리 아이가 나이가 들면서 몸에 뭐가 많이 생겼어요, 혹시나 위험한 게 아닌지 걱정 돼요' 주로 반려견의 몸을 만져주다가, 털을 빗겨주다가, 또는 미용을 하고 난 후에 발견하고 내원했다고 말을 한다. 이러한 경우 병원에서 보호자들이 심심찮게 듣는 얘기는 ‘피지낭종/유두종일 가능성이 높다’라는 말이다. 추가로 아직 문제가 되지 않으니 지켜보자는 얘기를 듣기도 한다.

이 말은 반은 맞고, 반은 틀릴 수 있는 말이다.

...

기사 자세히보기